Chistory

초보운전 1년 후기 본문

일상 & 잡담/일상

초보운전 1년 후기

Chistory 2022. 1. 27. 01:29
qm6 2020년형


2020년 10월, 차를 샀다.
평소 르노 캡쳐를 사고싶었지만, 아버지의 권유로 qm6를 사버렸다.
결과론적으로는 잘된일. 차도 큼직하고 잘 나간다.
옵션이 없는건 아쉽다. 차로변경이나 ACC같은 기본 반자율주행 옵션이 없다. 그래도 운전이 싫지는 않아서 즐거운 드라이빙을 즐기는 중이다.

아무래도 차알못에 자동차에 평소 관심이 없다보니 이렇다할 후기는 없는듯..
하지만 차가있으면 '정말 편하다'
그리고 돈이 정말 많이든다.
유지비가 많이들긴 하지만 차가 주는 편리함은 금액 그 이상인것같다.

초보운전으로 1년간 다니면서, 큰 사고는 한번도 난 적이 없고 작은 주차할때 접촉사고정도만 나서 보험처리한게 전부다. 것도 주차하다 난게 아닌 비오는날 후진하다 뒤에차를 못 봐서..

코로나라 대중교통 이용이 뜸한 요즘 차가 많은 역할을 해줘서 참 고마운 부분.

'일상 & 잡담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보운전 1년 후기  (0) 2022.01.27
0 Comments
댓글쓰기 폼